본문 바로가기
맛집 탐방기

대구 근교 청도 카페, 하늘이 가득한 청도 아미꼬뜨

by 휴식의 KaNonx카논 2021. 7. 26.
반응형

대구 근교 청도 카페, 하늘이 가득한 청도 아미꼬뜨

바람은 높이 불고 하늘은 맑지만, 여름은 그 뜨거움을 감추지 않습니다. 

 

이전, 교통사고 이후 겁에 질려서 놓아버렸었던 운전대를 다시 잡고

운전의 감을 다시금 살릴 겸, 주말을 맞이하여 청도로 드라이브를 다녀왔습니다.

 

경산에서 약 한 시간에 걸쳐서 운전하여 다녀온 카페 아미꼬뜨는 이미 인터넷에서 유명한 곳입니다.

도착한 두시 반 쯤에는 이미 내부 자리는 가득 차서 앉을 곳이 없었습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위치

 

경북 청도군 매전면 남양리 101-6에 위치하는 청도 카페 아미꼬뜨는 

산 중턱에 위치해 있어서 카페 앞으로 탁 트인 청도의 하늘을 만끽 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높은 편은 아니라, 고소공포증이 있어도 무섭지 않습니다.

 

01

주차장이 따로 있으며, 주차장에 주차 할 곳이 없을 시 위쪽 길목에 충분히

주차가 가능합니다.

 

주차 후 앞에 난 길을 따라가다 보면 하얀 카페 건물이 보입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외관

적색 돌과 청푸른 잔디가 인상깊게 섞여져 있는 것이 눈에 띄는 바닥.

이미 많은 사람들이 커피와 함께 청도의 경치를 즐기고 있었습니다.

 

차를 타고 왔던지라 당장은 덥지 않았지만, 

계속되는 땡볕에 후끈해지는 등은 어쩔 수가 없어서 사진 왼쪽으로 보이는 

카페 내부로 들어가려 했습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내부

그런데 에어컨 빵빵한 카페 내부는 이미 만석이어서 앉을 자리가 없었습니다.

카페 위층 루프탑에서는 더욱 경치가 잘 보이는데, 

역시 더위는 다른 사람들도 어찌 할 수가 없나 봅니다. 

 

눈물을 머금고 아미꼬뜨의 루프탑에서 경치를 감상하기로 했습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메뉴

그전에 청도 카페 아미꼬뜨의 메뉴입니다. 

음료 말고도 마들렌 / 햄 치즈 샌드위치 / 에그 마요 샌드위치까지 있으므로 

정말로 간단한 브런치는 가능 할 것 같습니다.

 

날이 더우니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 잔과 애플망고 주스 한잔 

그리고 그것만으로는 조금 아쉬우니까 마들렌도 하나 함께 먹기로 했습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마들렌

마들렌은 3가지가 준비되어있습니다. 

두가지가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게 아쉽지만, 저희가 먹은건 바닐라빈 마들렌이었습니다. 

 

볼록하니 배가 튀어나온 마들렌이 참 맛있어보입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루프탑

012

대망의 루프탑입니다. 

하늘이 맑아서 파라솔의 그림자 이외에 노출된다면 매우 뜨겁습니다.

 

그러나 그걸 감수하고서라도 충분히 즐길만한 가치가 있는 청푸른 하늘입니다. 

너무 맑아서 힘들지만, 너무 맑아서 기분이 저절로 좋아지는 청도의 하늘입니다.

 

사진에 몰두해 있을 때 나온 음료와 마들렌은 평범하게 느껴졌지만, 

이 풍경은 아마 오랫동안 잊을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청도 카페 아미꼬뜨 푸른하늘과 포토존

카페의 옥상으로는 저만치 청도의 풍경이 보이는 데크 길이 있습니다.

누가보아도 포토존으로 사용하라고 만들어 놓은 이 곳.

당연히 그냥 지나칠 수는 없지요. 

 

프로필 사진을 단 한장이라도 건질 마음가짐으로 땡볕에서 열심히 삼각대의 스위치를 눌러대었습니다.

꽤나 핫한 포토존인지라 금방 사람이 오가므로, 사람이 적을 때를 틈타는 것이 좋습니다.

 

게다가 갈대가 무성히 자라난 화단이 있어서 이렇게 사진을 찍는 것도 잘 나옵니다.

뒷쪽 집이 잘 보인다는 것이 문제이기는 하지만 말이지요.

 

청도 카페 아미꼬뜨 미처 소개하지 못한 사진

01234

아미꼬뜨의 구조가 색달라서 처음 방문시에 우왕좌왕하지 않을까 싶어서 

전체적인 아미꼬뜨의 모습을 담아보았습니다. 

 

저 하늘길 뷰 이외에도 구석구석 여러곳에 포토존이 있으므로 

찾아서 사진을 찍는 재미는 있을 법합니다. 

 

게다가 루프탑으로 올라가는 길목에 하얀색 꽃이 활짝 피어 

마음 한 구석에 선선함을 자아내고 있는 것도 포인트입니다. 

 

마지막으로 청도 카페 아미꼬뜨 앞으로 보이는 푸른 청도의 산과 하늘을 담은 사진으로 

아미꼬뜨에 다녀온 포스팅, 마무리 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 기사

 

2021.06.15 - 제주 에이바우트 커피, 가장 편하고 친근하게 느껴지는

2021.06.11 - 동성로 크렘 브륄레 마카롱 맛집 삼더크 즐기기

 

동성로 크렘 브륄레 마카롱 맛집 삼더크 즐기기

동성로 크렘 브륄레 마카롱 맛집 삼더크 즐기기 무더운 여름입니다. 휴일도 그 더위를 피할 수는 없습니다. 전에도 말씀드렸었지만, 이럴때 일 수록 맛있는 걸 많이 먹어야 살아갈 의미가

kanonxkanon.tistory.com

2021.06.10 - 제주 카페 진정성 종점에서 오리지널 골드 밀크티 첫 경험

 

-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