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낡은 오르골

청월령 - 단비

by KaNonx카논 2017. 1. 29.
반응형

 

 청월령 - 단비

 

마치, 기나긴 동면에서 깨어난 나를 재촉이라도 하듯이

 

귓가를 아른거리는 청량한 음색이 있었다.

 

찬연히 쏟아지는 유성우와도 같이

 

한 편으로는 진디를 적시는 은혜로운 손길과도 같이

 

그렇게, 그렇게

 

아직 겨울날이 가시지 않은 하늘을 쓰다듬는 노랫소리가 있었다.

 


BGM정보 : 브금저장소 - http://bgmstore.net/view/FJ7RX

 

-

 

반응형

태그

,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