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재생에너지/신기술

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

by 휴식의 KaNonx카논 2020. 9. 20.
반응형


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


 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

 


 산업 폐기물 처리 · 재활용 사업을 


최초로 아오모리 현 히로사키 시에서 출범하였다.


8월 31일, 센다이 공장에 태양광 패널의 처리 장치를 도입해 가동했다고 발표했다. 


소재별로 분리하여 재활용 (재료의 재사용)이 가능하게 되었다 한다.



 미야기 현내에서 태양광 패널의 처리 시설을 도입 한 것은 


이 회사가 처음이라 한다.



 태양 전지 제조 · 검사 장비 업체의 


NPC가 개발한 태양광 패널의 분리 처리 장치를 도입했다.


약 300도까지 가열한 핫 나이프를 이용하여


커버 유리가 깨지지 않고 EVA/백 시트 등의 부재를 분리한다. 


1장당 사이클 타임은 60초로 


연간 14.4 만장 처리 할 수 있다고 한다.



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일본 아오모리 최초 태양광 패널 재활용 처리 시설 출범


태양광 패널의 처분 방법은 종래에는 


파쇄하여 매립하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그러나 태양광 패널에는 납과 카드뮴 등 유해 물질도 포함되어 


최종 처분장의 핍박이 문제가 되었었다.


(한국의 경우 태양광 패널의 성분을 규제하기에


납 등의 유해성분이 포함되지 않음을 첨언합니다.)




 핫 나이프 분리법은 NPC와 산업 폐기물을 다루는


하마다 (오사카 부 타 카츠키시)의 공동 연구에 의해 확립된 방법. 


양사는 신 에너지 · 산업 기술 종합 개발기구 (NEDO)의 


2015 ~ 2018 년도 '태양광 발전 재활용 기술 개발 프로젝트 '


에 참여하여 사업화에 성공했다.



 이 기술을 도입한 상사는 태양광 패널에서 분리된 정션 박스와 


알루미늄 프레임은 회사 그룹 내에서 재활용 커버 유리와 


EVA / 백 시트는 그대로 판매한다. 


당면의 배출량은 적기 때문에 처리 목표는 명확히 규정하고 있지 않다.



 

관련 기사

 

 

[이 포스팅은 일본 기사를 번역한 것 입니다.]

 

출처 - https://project.nikkeibp.co.jp/ms/atcl/19/news/00001/01165/?ST=msb

 




-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