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재생에너지/신기술

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

by KaNonx카논 2020. 9. 28.
반응형


 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

 

 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

 

영농형 태양광 발전 사업의 시작에 필요한 대출


솔라 쉐어(영농형 태양광)의 여명기부터 


계속된 과제로서 대출이 있습니다.


대출을 획득 할 때 사업 계획도 고려해야 합니다.


특히 지방 은행 등에서도


비교적 대출이 쉬운 것은


농지를 소유하고 있는 농업인이


직접 영농형 태양발전과 그 아래에서


농업을 일체적으로 실시하는 경우입니다.


이러한 사업 계획의 경우에는


사업의 책임 범위가 명확하므로


금융 기관에 있어서도 대출이 쉬운 측면이 존재합니다.




반대로, 발전 사업자와 농민의 주체가 서로 다르다면


대출의 난이도는 당연히 올라갑니다.


이곳은 농업의 안정적인 수행이 


발전사업의 전제가 된다는 


영농형 태양광 발전의 제도적 특징이 크게 영향을 주고 있지요.


2018년 5월, 솔라 쉐어에 관한 일시 전용 허가 기간을 


조건부로 10년 이내로 하는 사항을 인정 받게 되어,


이때부터 대출에 긍정적인 금융기관이 많아졌습니다.



10년 이내에 허가를 얻기 위한 조건 중 하나가 


'담당자'에 의한 영농의 실시이지만, 


이것을 충족하면 안정적 농업 경영이 예상된다는 점에서


대출을 얻기 쉽다고 이야기 할 수 있습니다.



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영농형 태양광, 어째서 대중화의 붐이 일어난걸까?


발전 사업 주체를 누가 담당할 것인가


향후 영농형 태양광이 태양광 발전 시장에서


메인이 되는데에 있어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이


발전 사업 주체를 누가 담당하게 될 것인가 하는 점입니다.


2,000 평방 미터 정도의 논이나 밭에서 


저압 규모의 영농형 태양광 발전을 실시 할 시


설비 투자액은 약 1,500만엔


그리고 수익은 올해 FIT 대상으로 


전량 매전이 가능하다면 130 ~ 140만엔 정도의


매전 수익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솔라 쉐어는 농업과 공생하는 태양광 발전 사업으로 


처음에는 농업인의 소득을 향상시키는 수단으로 도입되었습니다.


그러나 2013년 3월 말, 일시적으로 전용 허가 제도의 도입이


인정되고 나서 7년 반이 지나, 솔라 쉐어가 


일본의 재생 가능 에너지 대량 도입을 위한 메인이 될 것이라는


기대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관련 기사

 

 

[이 포스팅은 일본 기사를 번역한 것 입니다.]

 

출처 - https://www.itmedia.co.jp/smartjapan/articles/2009/28/news046.html






-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