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탐방기

여름 소고기는, 정직한우명가 육회 물회로 상큼하게 즐기자

by 휴식의 KaNonx카논 2021. 7. 1.
반응형

여름 소고기는, 정직한우명가 육회 물회로 상큼하게 즐기자

제주 정직한우명가

안녕하세요 혹은 반갑습니다. 

오랜만에 다시 돌아온 맛집 탐방 포스팅입니다. 

 

출장 차, 제주도에 다녀올 일이 자주 생겨버렸습니다. 

제주도까지 갔는데 그래도 평소에 먹을 수 없는 맛있는 음식을 먹어줘야 되겠지요.

 

그래서 다시 갔습니다.

한우를 고집하는 정직한우명가입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위치

 

제주도 한우 전문점 정직한우명가의 위치입니다. 

이미 두 번 가본 경험이 있어 저는 길이 눈에 익숙하였습니다.

 

바로 앞에 공영주차장은 물론이고 베이글 맛집으로도 유명한,

블루메 베이글이 있어서 식사 후, 후식으로 먹어도 좋을 것 같습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3인분 그리고 가니쉬

012
제주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오늘은 갈비살이 참 좋다며 추천을 해 주셨습니다. 

 

붉은 소고기 속속들이 들어박힌 하얀 마블링을 바라보고 있자니 

어쩐지 영롱한 은하수를 보는 것 같기도, 

달콤한 꿀이 흐르는 강물의 흐름을 보는 것 같기도 합니다.

 

가니쉬로는 가지와 단호박이 등장했습니다.

 

사실 가지는 조리면 물컹물컹해서 식감을 좋아하는 건 아니지만, 

살짝 익혀서 바삭물컹하게 먹으면 또 그 식감이 별미라고 생각합니다.

 

살짝 햇빛을 받은 고기의 색감이 유혹하여 더 이상 

사진을 찍는 것도 실례이오니, 이제 한 번 구워 보도록 하겠습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굽기전 기름칠하기

무쇠 판을 살짝 달군 후에, 소고기 기름을 살짝 녹여서 맨질맨질하게 해 줍니다.

기름이 촤악- 하고 익는 소리도 좋지만, 향기 또한 일품입니다.

 

고기를 먹기 전, 시각 후각 청각을 자극하는 좋은 애피타이저이지요.

 

 

012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구이

갈비살이 드디어 불판 위로 올라갔습니다.

 

연홍색의 갈비가 무쇠 판 위에서 춤을 추고 있는걸 보고 있자니

제 마음도 어쩐지 선덕선덕 해지는 것이 느껴집니다. 

 

이것이 무쇠판 위에서 피어나는 사랑이라는 것일까요.

 

고르게 고르게 연갈색 빛으로 익어가는 모습을 보니,

이렇게나 행복한 광경이 또 어디있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양념 게장

정직한우명가 양념 게장

소고기를 먹기 전, 이것에 대해서도 한 번 소개하고 싶었습니다.

 

저는 양념 게장, 간장 게장 혹은 새우장을 정말 좋아합니다만,

생 갑각류에 대한 알러지가 있기 때문에 그렇게 많이 먹지는 못합니다.

 

이 양념 게장은 살짝 입이 간지러운 리스크를 안고서라도 

맛볼 만한 가치가 있었습니다. 

 

튼실하게 들어찬 말캉말캉, 바다를 안고있는 게살이 혓바닥을 행복하게 해 주니까요.

 

 

012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구이

드디어 소고기가 다 구워졌습니다.

 

살짝 휴대폰을 가까이에 대고 찍은 소고기의 연갈색 자태에서,

마음을 풍요롭게 하는 향긋함을 느낍니다.

 

새 시대에 종교가 새로이 생긴다면 소고기 교가 번영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다 구운 후

정직한우명가 갈비살

풀 위에 누운 기름기 부드러운 모습을 보면 지금이라도 다시 

제주도로 달려가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습니다.

 

자고로 소고기는 덜 익혀서 먹는 것이 미덕이라 하였으니,

살짝 핏물이 배인 미디움레어 정도로 익혀 먹어버리니 순식간에 입 안에서 소고기가 증발하였습니다. 

 

역시 사람은, 고기를 먹지 않으면 행복할 수 없나 봅니다.

 

제주 정직한우명가 육회 물회

01
정직한우명가 여름메뉴 육회 물회

소고기 구이와 함께, 여름이면 빠지면 섭하며,

집 나간 며느리도 그 시원함에 반해서 배에 탔다가 다시 이도이동으로 돌아온다는 

육회 물회입니다.

 

사실, 대구 근처에서도 유명한 물회를 먹어 본 적은 있습니다만, 

제 입맛에는 맵고 진해서 상당히 먹는데에 고생을 한 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여기의 육회는 또 의외로 새콤달콤한 맛이 더욱 커서 

매운 맛 정도야 끝에 잠시 따라와서 혓바닥에 남는 정도라서 제 입맛과 정말 잘 맞았습니다.

 

잘게 썬 오이도 아삭아삭한 식감을 충족시켜 주는데에 큰 공을 했습니다.

 

육회, 신선한 육회

신선한 육회의 양 또한 무시할 수 없습니다. 

육회 물회의 국물에 한 번 다시 담금질 해 준 다음에 

옆의 상추와 무순, 배를 골고루 올려 먹으면 제주 이도이동 여름의 맛을 

진-하게 느끼실 수 있을겁니다. 

 

아니면 육회만 한 입 가득 먹음으로

그 고소함을 고스란이 느낄 수도 있습니다.

 

정직한우명가, 제주도 이도이동에

이번 제주도 정직한우명가의 소고기 탐방도 나름대로 만족스러웠습니다.

 

마침 퍼스널 트레이닝을 하고 있는 중이라, 탄단지의 보급이 절실하였는데

충분히 단백질과 지방을 보급할 수 있어서 참 다행이었습니다.

 

앞으로도 변함없는 물회의 맛을 남겨주시길 바라며,

오늘의 맛집 리뷰 글도 여기에서 끝마칩니다.

 

 

관련 문서 

 

2021.06.20 - 제주식 밀냉면을 찾는다면 여기 산방식당

 

제주식 밀냉면을 찾는다면 여기 산방식당

제주식 밀냉면을 찾는다면 여기 산방식당 제주도를 다녀와서 놀고싶은 마음을 간신히 추스리고 책상에 앉아있습니다. 이번 제주행은 힐링을 목적으로 간게 아니라고는 하지만, 대표님과 널

kanonxkanon.tistory.com

2021.06.19 - 동성로 현대백화점 타이 음식 전문 게이트나인 GATE9

반응형

댓글0